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광주서 또 격리 해제 뒤 코로나19 확진···대구 다녀온 신천지 교인 접촉

등록일 2020년03월10일 09시5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광주에서 또 자가 격리 해제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례가 나왔다. 광주에서는 지난 7일에도 격리가 해제된 20대 남성이 이후 진행된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14일의 격리기간이 충분한 지에 대한 우려가 나오고 있다. 

 

9일 광주시와 보건당국에 따르면 광주 서구에 거주하는 ㄱ씨(25)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ㄱ씨는 지난달 16일 신천지 대구교회를 다녀온 뒤 확진판정을 받았던 신천지 신도와 지난달 17일 밀접 접촉한 것으로 전해졌다. 

 

ㄱ씨는 이후 자가 격리 됐다가 별다른 증상을 보이지 않아 지난 2일 격리가 해제됐다. 하지만 광주시가 신천지 관련자들을 상대로 추가로 진행한 검사에서 격리 해제 6일 만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광주에서는 격리가 해제된 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지난 7일에도 ㄴ씨(22)가 격리가 해제된 뒤 진행된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ㄴ씨 역시 ㄱ씨가 접촉했던 신천지 신도와 밀접 접촉한 신천지 관련자로 지난 2일 격리가 해제됐다. 

격리 해제 이후 확진 환자가 나오자 광주시는 민관공동대책위원회 민간전문지원단회의를 갖고 확진자의 밀접 접촉자들은 앞으로 자가 격리해제 전 의무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했다. 

 

류태환 기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스즈키컵 우승 베트남 말레이시아 결승전 골 1-...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