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전 메이저리거' 최희섭 소유 광주 아파트 경매로

등록일 2019년01월15일 08시51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미국 메이저리그를 거쳐 프로야구 기아 타이거즈 선수생활을 한 뒤 은퇴해 현재 야구 해설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최희섭씨 소유 광주 아파트가 경매에 나왔다.

14일 법원경매 전문기업인 지지옥션에 따르면 오는 24일 광주지방법원에서 광주시 광천동 소재 '광천e편한세상 113동 1천103호(113.7㎡)'에 대한 1회차 입찰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 아파트는 최희섭씨와 전 아내가 공동 소유(지분율 5:5)한 것으로 지난해 9월 경매 개시 결정이 내려졌다.

 

경매를 신청한 사람은 전 임차인이다.

 


전세 기간이 끝났지만 임차보증금 2억원을 돌려 받지 못해 법원에 보증금 반환 소송을 제기한 후 승소판결을 받아 강제경매를 신청한 것이다.

감정가는 4억7천만원이며 24일 유찰될 경우 오는 3월 5일 최저가가 30% 저감된 3억2천900만원에서 2차 입찰이 진행된다.

 

지난 2012년 2월 최희섭씨와 전 아내는 이 아파트를 공동명의로 구입했다.

하지만 매수 후 채권, 채무 관련 등기는 모두 전 아내 지분에만 설정돼 있는 상태다. 현재 전 아내 지분에는 근저당, 질권, 가압류, 압류 등 다수의 권리관계가 얽혀 있다.

지지옥션 관계자는 "경매를 신청한 임차인은 지난해 4월 임차권을 등기하고 이사를 간 상태여서 명도에 대한 부담은 없다"며 "다만 임차인 이사 이후 공실 상태가 지속되면서 관리비가 미납된 점은 참고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 아파트의 동일 평형대 시세는 현재 5억원대 중반 수준에서 형성돼 있다

이다정(인턴기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스즈키컵 우승 베트남 말레이시아 결승전 골 1-...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