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넷플릭스, ‘오징어게임’ 제작비 유출 직원 해고

등록일 2021년10월17일 17시5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16일(현지시각) 미국의 월스트리트저널이 넷플릭스가 ‘오징어 게임’, ‘더 클로저’ 제작비 등 내부 기밀 유출 직원을 해고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성명을 통해 넷플릭스 대변인은 “회사 외부에 상업적으로 민감한 기밀 정보를 유출한 직원을 해고했다”며 “회사에 대한 실망과 상처가 동기가 되었다는 것은 이해하지만, 신뢰와 투명성의 문화를 유지하는 것이 우리 회사의 핵심”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해고당한 직원은 주요 프로그램의 제작비용을 외부에 유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의 폭로로 ‘더 클로저’는 2410만 달러(한화 약 286억 원), ‘오징어 게임’은 2140만 달러(한화 약 254억 원)의 제작비가 들어간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비교적 제작비가 덜 들어간 오징어 게임은 흥행에 성공한데 비해 더 클로저는 흥행에 실패해 회사 내부 비판이 더욱 심화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해고당한 직원은 현재 임신 중인 흑인 여성이며, 트렌스젠더 조롱 논란에 휩싸인 ‘더 클로저’의 방영에 항의하며 회사의 성소수자 직원을 중심으로 파업을 주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반정미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