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이재명 "윤석열, 문재인 정부 총장…대통령 기준 따라 행동해야"

"검찰개혁 여전히 유효…많은 논란 있지만 가야 할 도도한 흐름"

등록일 2021년03월03일 16시01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3일 더불어민주당이 추진하는 검찰개혁에 연일 공개 반대의 목소리를 내는 윤석열 검찰총장을 향해 "임명직 공무원으로서 문재인 대통령의 말씀에 들어 있는 기준에 따라 행동해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날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열린 정책협의회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문 대통령이 윤 총장은 '문재인 정부의 검찰총장'이라고 말씀하셨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지사는 "없는 죄를 만들고 있는 죄는 덮는 과거의 검찰이 아니라, 국가 질서의 유지와 국민 인권보장을 위해 제대로 기능하는 검찰로 거듭나도록 하는 검찰개혁 과제는 여전히 유효하다"며 "많은 논란이 있긴 하지만 가야 할 도도한 흐름의 일부"라고 덧붙였다.

이 지사는 민주당 이낙연 대표의 신복지체제 구상과 관련해서는 "개별적 현안에 대해서는 특별히 드릴 말씀이 없다"며 "신복지제도를 포함해 전통적 복지가 계속 확대돼야 한다는 점에는 전적으로 공감한다"고 말했다.

이어 "기본소득을 주장한다고 해서 기존 복지를 통폐합해서 없애자고 하는 게 아니다"라며 "복지를 계속 확대하고 기본소득도 복지적 경제정책으로 새로 도입해 경쟁을 한번 시켜보자는 입장이기 때문에 큰 이견은 없다"고 했다.

 

무소속 홍준표 의원,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 등이 자신을 비난하는 것에는 "국가를 위해서나 저를 위한 충언이라고 생각하고 성찰의 계기로 삼고 있다"고 응수했다.

이주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영상)창문형 공기청정기 출시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