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민형배, 증권사 투자 수도권에 77% 쏠려

증권사 본점은 서울집중, 지점의 60%가 수도권에 위치

등록일 2020년10월19일 13시41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국내 상위 20개 증권사의 중소 및 벤처기업 투자의 77%가 수도권에 쏠린 것으로 나타났다. 본점 및 지점도 수도권에 집중돼 금융인프라의 격차가 수도권과 지방간 경제격차에 일조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민형배 국회의원(광주 광산을)이 2020년 6월말 기준으로 금융감독원을 통해 증권사 자본 상위 20곳의 중소, 벤처 투자현황을 받은 결과 중소기업에 대한 투자 1,845억 중 1,433억인 77.7%가 수도권에 집중됐고, 벤처기업의 경우에는 총 투자 2,103억 중 1,638억(77.9%)가 수도권에 집중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경향은 연도별로 심해지는 추세인데, 2015년의 경우에는 전체 중소기업 투자 577억 중 70%인 405억원이 수도권에 집중됐고, 벤처기업 투자금액 223억 중 164억인 73.9%가 수도권에 투자됐다. 그러나 2020년에 이 수치가 전부 77%로 수도권 집중이 보다 강화된 것이다.

중소기업과 벤처기업에 대한 대출 현황을 살펴보면, 2020년 6월말 기준 중소기업 대출 총 2,558억 중 수도권에 71%인 1,815억원이 집중됐다. 반면 광주의 경우 중소, 벤처에 대한 투자가 31억원으로 전체의 0.8%, 전남은 60억으로 1.5%에 불과했다.

대출 규모 뿐 아니라 금융인프라에 있어서도 수도권과 지방의 격차는 컸다. 2020년 6월말 기준으로 상위 20곳의 증권사 중 19곳은 본점이 서울에 위치했고 단 1곳만 부산에 위치했다. 지점의 경우에도 전체 지점 905개 중 수도권에 59.1%인 535개가 위치한 것으로 나타났다.


 

류태환 기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영상)창문형 공기청정기 출시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