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국군 장병, 8월 9일부터 25일까지 누적인원 6,191명 곡성군 수해 복구 지원

곡성군, 수해 복구 지원 마친 장병들에게 감사패 전달하며 환송

등록일 2020년08월26일 10시4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2주 이상의 헌신적인 수해 복구 활동을 마치고 부대로 복귀하는 군 장병들에게 깊은 감사를 표했다고 밝혔다.

 

곡성군은 기록적인 폭우와 섬진강 댐 방류로 인해 1,300여명의 수재민이 발생하는 엄청난 물난리를 겪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순간에 삶의 터전을 잃어버린 지역민들의 마음은 참담함과 비통함 그 자체였으며 어디서부터 복구를 해야할지조차 막막한 상황이었다고 지역민들은 그때의 심정을 전했다. 그러나 수많은 자원 봉사자들이 도움을 손길을 내밀며 희망과 용기를 북돋았으며, 특히 국군 장병의 활약이 컸다고 지역민들은 밝혔다.

 

피해 초기에는 하루 장병 100여명이 참여하는 것으로 시작하였으나 점점 인원이 늘어 일일 장병 700명 이상이 참여하기도 했다고 알려졌다. 곡성군에 따르면 8월 9일부터 8월 25일까지 육군 제31보병사단, 제50보병사단, 7공수특전여단 등에서 총 누적인원 6,191명의 장병이 수해복구 활동에 구슬땀을 흘렸다고 밝혔으며, 덕분에 장비가 들어가기 어려운 집 안과 비닐하우스 등에 대한 복구가 빠르게 진행될 수 있었다고 곡성군은 전했다.

 

이같은 헌신적인 수해복구 활동에 감사함을 표하고자 곡성군과 지역민들은 부대로 복귀하는 장병들을 위해 환송의 자리를 마련했다고 알려졌다. 곡성군청 대통마루에 마련된 이 자리에는 유근기 곡성군수와 제31보병사단장(소장 소영민) 등 30여명의 관계자들이 참석하였으며, 곡성군 측은 육군 제7공수특전여단 32대대, 33대대와 육군 50보병사단 기동대대에 도지사 및 곡성군수 감사패와 감사장을 전달했고, 제31보병사단장은 유공 장교 2명에게 표창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한편 지역민들은 부대 복귀를 위해 충의공원 인근에 집결한 장병들에게 뜨거운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고 알려졌다. 곡성읍 대평마을에 거주하는 주민 김모 씨는 “찜통같은 더위에도 비닐하우스 작업을 일사천리로 도와준 군 장병에게 너무도 감사하다. 대한민국 군인이 있어 든든하다.”라고 말했다.

 

제31보병사단장(소장 소영민)은 “기록적인 호우로 인해 피해를 받으신 곡성군민께 조금이라도 위로가 됐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대민지원이 필요하면 언제든지 달려오겠다.”라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사정상 이번 수해 복구기간 중 장병들에게 지원을 많이 해주지 못해서 미안하다. 장병들이 군민들을 친부모, 가족처럼 생각하면서 피해 농가를 도왔다. 소영민 사단장님을 비롯해 모든 장병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류태환 기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영상)창문형 공기청정기 출시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