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진성준 "박원순 서울특별시장(葬) 반대는 정치적 의도 있다"

"박원순=성범죄 가해자란 주장은 사자 명예훼손"

등록일 2020년07월13일 11시53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진성준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3일 박원순 서울시장의 장례를 서울특별시장(葬)으로 치리는 것과 관련 "장례식 자체를 시비하는 것은 정치적 의도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진 의원은 이날 MBC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이 가해자라고 하는 점을 기정사실화하는 것은 사자 명예훼손"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진 의원은 그러면서 "가해자로 지목되고 있는 분이 타개한 상황에서 진실이 드러날 수 있겠는가 하는 문제는 여전히 남아있다"고 했다. 이어 "현직 시장의 장례를 서울특별시장(葬)으로 치른다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라고 생각한다"며 "장례식 자체를 시비하는 것은 정치적 의도가 있다고 생각하며, 이는 그의 갑작스러운 죽음에 배경이라고 이야기되는 (성추행 혐의)고소 사건을 정치적 쟁점화하기 위한 의도"라고 주장했다.

신의동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영상)창문형 공기청정기 출시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