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멀어지는 청년층, 손내미는 민주당

등록일 2019년09월16일 09시31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조국 법무부 장관 딸 특혜 입시 논란 등으로 청년층 민심 이반이 두드러진 가운데 집권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청년층과 소통을 강화하는 행보에 속도를 내고 있다.

민주당 청년미래연석회의·전국청년위원회·전국대학생위원회는 17일 오후 7시 30분 국회 의원회관에서 `2030 컨퍼런스 정책발표회`를 연다. 민주당 청년정책 발굴기구인 `2030 컨퍼런스`는 지난달 활동을 시작해 세 차례에 걸쳐 분과별 심화 토론을 진행했다.

이번 정책발표회에서는 교육, 주거교통, 민주주의, 복지안전망, 일자리, 금융경제 등 총 6개 분과 9개 팀이 그간 토론을 통해 완성한 청년정책을 발표한다. 이 중 현장 투표를 거쳐 최우수 정책이 선정된다. 최우수 정책으로 선정된 팀은 오는 20일에 열릴 `더불어 2019 정책페스티벌`에서 직접 청년 정책을 제안하는 기조연설을 하게 된다. 청년미래연석회의 의장인 김해영 의원은 "이번 정책토론회는 당 청년 정책 컨트롤타워로 출범한 청년미래연석회의 첫 작품"이라며 "청년 정책이 하루하루 고단한 우리 청년들 삶에 실제로 적용될 수 있도록 민주당은 모든 노력을 쏟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주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스즈키컵 우승 베트남 말레이시아 결승전 골 1-...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