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정진석 “한국당 전당대회, 1주일 연기하는 수밖에...”

등록일 2019년02월07일 09시06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북미정상회담이 오늘 27~28일로 예정됨에 따라 자유한국당의 전당대회 일정 변경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정진석 의원은 “지난해 6월 지방선거 직전에 있었던 1차 미북정상회담의 악몽이 되살아난다”며 1주일 연기할 것을 제안했다.

정 의원은 6일 “27일은 오래 전 확정된 자유한국당의 전당대회 날”이라며 “왜 하필 그날일까. 일부러 그랬을 리야 없겠지만, 성질 고약한 북한 김정은이 알면서 날짜를 그리 택했는지도 모르겠다”라고 볼멘소리를 던졌다.

그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암튼 정상 아닌 미북 두 정상 때문에 걱정”이라며 “미북정상회담 일정이 자유한국당 일정 때문에 조정될 리는 없겠으니, 자유한국당이 전당대회 일정을 1주일 정도 연기하는 수밖에 없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이렇게라도 해서 우파 부활의 출발선이 될 이번 전당대회를 의미 있는 축제로 만들어야 하겠다”며 “미북정상회담과 같은 날 행사를 갖게 되면 한마디로 김이 샐 수밖에 없고 흥행은 저조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하지만 미북정상회담 결과에 따라 김 국무위원장의 서울 답방이 3월초에 개최될 가능성마저 없지 않아 자유한국당으로서는 이래저래 곤혹스런 입장에 처한 상황이다
신의동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스즈키컵 우승 베트남 말레이시아 결승전 골 1-...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