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한자시험 집단 부정행위' 교수·학생 등 64명 검찰 송치

등록일 2019년01월30일 09시0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부산의 한 대학에서 일어난 한자자격시험 부정행위와 관련해[11.26 부산CBS노컷뉴스=부산 모 대학서 한자자격 시험 집단 부정행위 의혹] 경찰이 관계자와 학생 등을 무더기로 검찰에 송치했다.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업무방해 혐의로 모 사단법인의 지역 한자시험 책임자 A(64)씨와 감독을 맡은 부산 모 대학 교수 B(56)씨 등 관계자 3명을 불구속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30일 밝혔다. 

또 시험에서 부정행위를한 응시생 61명도 같은 혐의로 검찰에 넘겼다.

A씨 등 3명은 지난해 11월 24일 부산의 한 대학에서 열린 한자자격 검정 시험에서 감독 도중 시험장소를 이탈하고 학생들의 부정행위를 지시·방조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학생 61명은 시험을 치르며 스마트폰으로 답안을 검색해 이를 모바일 메신저로 공유하는 등 부정행위를 저지른 혐의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시험응시 학교 관계자를 감독관으로 위촉해서는 안 된다는 규정을 어기고 B씨 등을 시험감독관으로 위촉했다.

B씨는 시험 전 학생들에게 "자리를 비켜줄테니 요령 것 시험을 잘 보라"며 시험장을 벗어나는 등 부정행위를 지시하거나 묵인했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 조사결과 B씨 등 감독관은 시험 시작 전 학생들의 스마트폰을 수거해야 하지만 이를 지키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시험에 응시한 학생 61명은 모두 해당 대학 국방계열 학과 소속으로 임용시 가산점을 받으려고 한자 시험에 응시한 적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같은 부정행위가 더 있었는지 조사하고 있다.

신의동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스즈키컵 우승 베트남 말레이시아 결승전 골 1-...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