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김수영 광주 서구의원 "서구 청소대행업체, 친인척 대거 채용"

등록일 2018년12월11일 09시1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광주 서구가 위탁사무를 맡긴 청소대행업체가 친인척 채용 등 족벌체제로 운영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7일 광주 서구의회에 따르면 김수영 서구의원은 최근 광주 서구 청소행정과 행정사무감사에서 "청소대행업체 회사 직원이 109명인데 이중 23%가 친인척이다"며 "일자리 문제가 사회적 이슈가 되는 시점이니 만큼 세밀한 조사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해당 대행업체는 차량 블랙박스 구입을 위해 개당 37만 원을 집행하고 특정업체와의 차량 부속품 구입, 차량 수리비 집행에도 거래명세표와 정비 내역이 일치하지 않은 등 문제점이 많다"며 "보충 감사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서구의 위탁사무가 구의 수수방관으로 예산낭비가 초래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 의원은 이번 행정사무감사에서 서구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비 확보 문제점도 지적했다.


김 의원은 "2016년에 종합계획 수립 시 당초 89억 원(국비 35억, 시비 27억, 구비 27억)이었던 사업비가 2번의 계획 변경을 통해 203억 원(국비 35억, 시비 27억, 구비 141억)으로 대폭 증액됐다"며 "증액된 예산 가운데 국비와 시비는 그대로인데 반해 구비만 증액됐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현재 구비뿐만 아니라 부지도 확보하지 못한 상태인데 단체장들의 치적쌓기를 위한 방만한 운영의 결과라고로 밖에 생각되지 않는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 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스즈키컵 우승 베트남 말레이시아 결승전 골 1-...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