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구하라 사건, 연일 뜨거운 관심 '또다시 폭로시작?'

등록일 2018년10월11일 08시4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구하라 사건에 대한 관심이 연일 뜨겁다.

구하라는 지난달 전 남자친구를 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이후 구하라는 쌍방폭행을 주장했지만 전 남자친구는 얼굴에 생긴 상처를 공개해 논란이 됐다.

 

경찰 조사를 받던 중 구하라 측은 전 남자친구가 성관계 영상으로 협박했다고 주장했고, 이에 전 남자친구는 리벤지 포르노 논란에 휩싸여 비난을 받게 됐다. 

이후 전 남자친구는 "나 하혈해", "산부인과야"라는 구하라의 카톡 내용을 공개해 논란은 계속되고 있다. 

구하라 사건에 대해 누리꾼들은 "국가적인 본보기로 강력 처벌 원합니다", "내가 소중하듯 남도 소중하다", "남자는 여전히 반성없이 구하라 카톡 사생활 공개하며 3차 가해중", "남자 행동보면 처벌 받을게 한두개가 아니던데", "승자는 없는 상처뿐인 싸움인 듯"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류태환 기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광주건보 김백수본부장,KDA뉴스 창간6주년 축하...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