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장재성 광주시의원 “광주 싱크홀 대책 마련 시급”

등록일 2018년07월20일 09시59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광주의 ‘싱크홀(지반침하로 인한 동공)’이 매년 급격히 증가하고 있어 대책마련이 시급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장재성 광주시의회 의원(서구1)은 19일광주시 시민안전실 업무보고에서 최근 급격히 늘고 있는 싱크홀 발생 원인을 따져묻고 안일한 광주시의 대책에 대해 질타했다.

장 의원은 “광주에서 발생한 싱크홀은 매년 급격히 늘어나고 있다”며 “2013년부터 2017년까지 5년 동안 71건인 반면 2018년 상반기에만 절반에 가까운 37건(71건 대비 52.1%)이 발생돼 더 이상 광주도 싱크홀 안전지대가 아니다”고 주장했다. 

광주시 싱크홀 연도별 발생 현황은 2016년 6건, 2014년 7건 2015년 16건 2016년 21건 2017년 21건 2018년 6월말 현재 37건으로 매년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다.

지반이 침하되는 싱크홀은 최근 서울, 인천, 부산 등 대도시를 중심으로 빈번이 발생되고 있어 치명적인 인명사고로 이어질 개연성이 크다는 것이다. 


장 의원은 “서울시의 경우는 주기적으로 매년 3D GPR탐사를 통해 도로를 스캔하면서 지반함몰이 예측되는 곳은 선제적으로 보강하고 있다”면서 “광주시도 부단수내시경이나 하수관로 촬영로봇과 지반조사 등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주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광주건보 김백수본부장,KDA뉴스 창간6주년 축하...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