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정당 지지율로 결정 부산 지방선거 시의원 비례대표 당선인 누구?

등록일 2018년06월14일 09시34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6·13 지방선거 부산시의원 비례대표가 확정됐다. 부산시의원 비례대표 정원은 5명으로 정당 득표율 등에 따라 의석이 배정된다.

 

정당 득표율이 5%를 넘으면 득표비율에 비례대표 지방의원 정수를 곱해 의석을 배분한다. 잔여의석은 득표율이 높은 순으로 각 의석할당 정당에 1석씩 배분한다. 하지만 한 정당에 의석은 3분의 2까지만 허용된다. 6·13 지방선거 부산시의원 비례대표 5석 가운데 어느 정당이든 획득할 수 있는 최대 의석은 3석이다.

 

14일 오전 8시 기준 부산시 개표율은 100%로 5% 이상 득표 정당은 더불어민주당이 48.8%, 자유한국당이 36.7%이다. 바른미래당은 6.7%, 정의당은 5.4%를 차지했다. 

 

이에 따라 따라 비례의원은 민주당 3석, 자유한국당에서 2석을 가져가게 됐다.

 

민주당은 공개 오디션에서 1위를 차지한 김혜린(35) 생활기획공간 '통' 공동대표, 정종민(47) 금정구의원, 최영아(49) 부산장애인자립생활센터협의회 회장이 부산시의원 비례대표가 됐다. 

 

한국당은 윤지영(47) 부산시당 여성·정책팀장과 이영찬(59) 한국노총 부산본부 사무처장이 비례대표의원으로 확정됐다. 

박재진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광주건보 김백수본부장,KDA뉴스 창간6주년 축하...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