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6·13 지방선거를 통해 부산의 미래를 본다

등록일 2018년06월11일 07시33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이번 6·13지방선거는 단순히 투료로 인물을 선택하는 것이 아니라 부산의 미래를 예측하고 더 나은 삶을 만드는 중요한 과정이다. 내가 찍는 표 한 장이 우리의 미래를 결정짓게 된다

 선거를 통해 인물평가도 중요하지만 후보자들의 미래 사업계획과 정책을 따져 봄으로써 바로 부산의 미래를 가늠할 수 있다.

 

 부산은 이번 민선 7기를 맞아 지방자치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에도 변화의 바람이 일고 있다.

 ◇ 6·13 지방선거 공약의  '개발' 틀이 바뀐다

 부산 지역 선거의 가장 큰 이슈인 '지역개발'에 변화가 감지되고 있다.

 후보들의 '지역발전' 공약이 난개발과 토건개발개발보다 주민이 주체가 되는 도시재개발 등으로 도시개발 패러다임이 바뀌고 있기 때문이다.

 풀뿌리 민주주의는 지역주민들이 자기 고장과 동네의 생활에 소중한 문제들을 자율적이고 자치적으로 풀어가는 것이다.

 민선 지방자치제 시행 후 풀뿌리 민주주의에 대한 인식 전환과 행정의 책임성·효율성, 시민서비스 개념 도입 등 긍정적인 변화도 있지만 단체장들의 전시성·선심성 행정과 무분별한 예산낭비, 지역이기주의의 심화, 난개발에 따른 환경파괴 등 그 역기능도 만만찮다.  선거때마다 ‘잘사는 지역’을 슬로건으로 ‘지역개발 지상주의’를 확산시켰다

한선주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영상]광주남문장례식장 "임종" 이색체험 큰 호...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