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장자연 사건, 다시 빛을 보기까지 9년... "충격 사건의 진실은?"

등록일 2018년06월05일 09시39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故 장자연 사건에 대한 재수사가 착수된다.

5일 다수의 언론 매체는 2009년 사망한 배우 故 장자연 사건의 재수사 소식을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검찰은 관련 기록을 넘겨받아 기록 검토에 들어갔다.

故 장자연은 2009년 3월 7일 갑자기 세상을 떠났다. 그는 오랜 무명 세월을 견디고 서서히 배우로서 빛을 내기 시작한 시점이어서 사람들에게 충격을 줬다.

또한 그가 남기고 간 일명 '장자연 리스트'에는 대한민국 각계 각층의 유력 인사들의 이름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을 일으켰다. 결국 그의 이야기는 영화로 만들어지기도 했다. 

한 사회문화평론가는 "장자연 사건은 오늘날 미투 운동의 시초가 될 정도로 충격적인 사건이었다. 이번 재수사를 왜 이 사건을 덮어야 했는지, 누가 덮으려고 했는지를 밝히는 것이 망자의 억울함을 풀고, 올바른 사회 정의를 세우는 길이다"라고 말했다

박경이 기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광주건보 김백수본부장,KDA뉴스 창간6주년 축하...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