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스티븐 연, 칸 영화제서 ‘욱일기 논란’ 공식 사과

등록일 2018년05월21일 10시3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스티븐 연이 욱일기 논란에 대해 칸 영화제 취재진을 통해 공식 사과했다.

 

18일 오전(현지시간) 칸 크로와제 거리의 한 해변에서 열린 영화 <버닝>의 국내 언론 인터뷰에서 스티븐 연은 “영화 외적으로 일어난 일에 대해 말하고 싶다”면서 입을 열었다고 SBS가 보도했다. 

 

그는 “많이 깨달았다”면서 “배우로서 잘 알아야 되는 부분이었는데, 정말 부끄럽고 후회스럽다. 사죄의 말씀을 드리고 싶다.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날 기자들은 스티븐 연에게 관련 질문을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스티븐 연은 인터뷰 말미 스스로 자청해 취재에게 사과의 뜻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스티븐 연은 지난 12일 절친한 영화감독 조이 린치가 SNS 인스타그램에 올린 욱일기 옷을 입은 어린 시절 사진에 ‘좋아요’를 눌러 누리꾼의 입길에 오르내렸다. 그는 논란이 되자 사과했지만 영문 사과와 한국어 사과의 내용이 달라 누리꾼의 뭇매를 맞고 재차 사과했다



 

박경이 기자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영상]광주남문장례식장 "임종" 이색체험 큰 호...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