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묻지마 살인"…50대 허위신고 11번에 순찰차 19대 출동

등록일 2018년04월18일 10시34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묻지마 살인'을 예고하는 등 한 달 넘게 허위신고를 일삼은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용산경찰서는 약 한 달 반 동안 11회에 걸쳐 112 허위신고를 한 혐의(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로 이모씨(59)를 구속했다고 18일 밝혔다.

이씨는 2월25일부터 11일까지 "불을 지르겠다" "묻지마 살인을 하겠다"는 등 경찰에 허위 신고를 했다. 그는 출동한 경찰까지 폭행하며 난동을 피웠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세상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 이유로 허위신고를 일삼았다.

경찰은 "이씨의 허위신고로 출동한 순찰차가 19대, 출동 경찰관도 39명에 이르고 형사기동대와 소방관까지 긴급 출동하는 등 경범죄로 치부할 수 없는 심각한 공무집행 방해 행위로 판단해 구속 수사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이씨에게 손해배상 청구를 검토하는 등 엄정 대응할 예정이다.

신의동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스즈키컵 우승 베트남 말레이시아 결승전 골 1-...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