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기업 30% "근로시간단축 준비중…대기업 49%로 '최고'

등록일 2018년04월13일 09시0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업 10곳 중 3곳은 현재 근로시간 단축에 대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가 최근 직장인 1102명을 대상으로 ‘근로시간 단축’에 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직장인 30.5%는 ‘현재 근무 중인 회사에서 근로시간 단축법 시행을 준비하기 위한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고 응답했다고 13일 밝혔다.  

근무하고 있는 기업형태별로는 △대기업이 48.8%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공기업 43.5%, △외국계기업 33.3% △중소기업 27.0% 순이었다. 

업종별로는 △금융업(46.5%)과 △기계·철강업(44.4%) △전기·전자업(37.5%)과 △석유·화학·에너지업(37.5%) △식음료·외식업(37.2%) 등이 상대적으로 많았다. 

회사 내에서 변화되고 있는 부분으로는 초과 근무를 피하기 위해 회의를 줄이거나 주말 근무 방지를 위해 가급적 월요일 회의를 없애는 등 ‘회의문화를 개선하고 있다’는 응답(32.4%)로 가장 많았다. 

이어 △총 근무 시간 한도에서 자율적 선택 근무제 시행(21.4%) △퇴근시간 이후 사무실 전등 끄기(16.1%) △조기퇴근 장려(15.8%) △근무 시간 외에 업무용 컴퓨터 접속 차단(15.5%) △임원 및 팀장들의 정시 퇴근 솔선수범(14.3%) △초과근무 방지를 위한 인원 확충(14.0%) △주말 및 휴일, 연차 사용일에 사내 시스템 접속 차단(12.2%) △야간과 휴일에 업무 관련 이메일 및 문자발송 제한(8.3%) 등의 응답도 있었다. 

한편 직장인 88.7%가 ‘근로시간 단축에 찬성’한다고 답했다. 성별로는 여성직장인(90.3%)들이 남성직장인(87.5%)들에 비해 근로시간 단축 찬성이 다소 높았으며, 연령대 별로는 20대가 92.8%로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 △40대 이상(87.9%), △30대(87.3%) 순이었다.

근로시간 단축법 시행을 찬성하는 이유로는 ‘개인 여가 생활 등 워라밸이 가능한 삶을 추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는 의견이 49.7%로 1위를 차지했으며, 다음으로 △불필요한 야근 및 추가근무가 줄어들 것 같아서(26.6%) △업무 만족도가 증가할 것 같아서(19.8%) 등의 의견도 있었다. 소수 의견으로는 △일자기 나누기 효과 기대(2.1%) △산업재해 및 직업병 예방(1.5%) 등도 있었다.

반면, 근로시간 단축을 반대하는 직장인들의 이유로는 △야근 및 특근 등이 줄어 수익 감소가 우려된다는 응답이 32.8%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실제 사용할 수 없는 유명무실한 제도인 것 같아서(24.0%) △의도적으로 근무시간을 줄이는 등 악용 사례가 발생할 것 같아서(14.4%) △중소기업과 대기업의 양극화가 오히려 심화될 것 같아서(11.2%) △근로시간 단축으로 인한 인원 감소 우려(10.4%) 등의 의견이 있었다. 

진병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영상)창문형 공기청정기 출시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